가자! 덴마크 밭으로! [나의 두려움을 여기 두고 간다] 덴마크 생활공동체 스반홀름 이야기

D-29
봄~여름 사이 덴마크의 너그러운 밭, 우리의 두려움을 툭 두고 올 그곳, 스반홀름 이야기를 하며 싱그러운 시간을 보내실 분, 환영해요! * 모임지기이자 이 책의 저자 겸 제작자, 하정입니다. 책을 출간하고 바로 코로나19가 시작되었어요. 그런 덕에 스반홀름은 미지의 공간, 환상의 나라로 이미지가 만들어졌는데요 ^^ 이동이 자유로와진 이제, 많은 분들이 스반홀름을 궁금해하시고, 직접 가보고 싶어하셔서 모임을 만들었어요. 책을 읽으며 스반홀름이나 덴마크에 대해 궁금한 점 마음껏 물어봐주세요! * 6월에 좋은여름의 오랜 독자 중 한 분(배슝 님)이 스반홀름에 가신답니다. 5월 말~6월 초 사이에 <내 독자, 이대로 못보내!>북토크를 합니다! 각종 생활팁을 전수해드리려고요. 그리고 책 속에 언급된 음악가 김목인 님도 북토크에 참여 예정이랍니다 :) * 스반홀름이란? 덴마크는 공동체/조합의 나라예요. 갖가지 공동체가 있는데 스반홀름은 유기농장기반의 공동체예요. 때는 1970년대 코펜하겐, 환경에 관심이 많던 한 그룹이, 신문광고를 냅니다. "우리 공기 좋은 시골에서 좋은 음식을 즐기고 환경을 덜 해치는 방법으로 살지 않을래요?" 그렇게 모인 사람들이 공동체를 만들어 지금은 150여명의 구성원들이 함께 하는 건강한 공동체의 대표주자로 꼽힙니다. 직업은 제각각, 삶의 방식도 제각각인데 서로 공유할 수 있는 부분을 공유하고, 모르는 부분으로 남길 부분은 또 인정하며 함께 산답니다. <책 속의 한 문단으로 모임지기의 말을 갈음합니다!> 오늘 스반홀름 동료들과의 만남은 아무 맛 없는 시골빵 한 덩어리를 뚝뚝 떼어 나눠 먹는 아침밥 같았다. 자극도 호들갑도 없는 대화. 누구도 누구에게 기대를 걸거나 기대를 심지 않는, 바라는 것이 없는 사이의 대화. 잘해 보이겠다는 의지를 약속할 필요가 없는 대화. 아, 담백해. 있는 그대로를 말하며 고개를 끄덕이는 사이, 깨끗한 한 끼 식사를 마친 기분이 들었다. 상대에게 눈길을 주다가, 자기 일에 집중하다가, 아무렇지 않게 모였다 흩어졌다 하는 우리들의 모습이 마치 철새들의 움직임 같았다. 그래, 이대로 북쪽 끝까지 같이 가보는 거다.
@가문비 님이 알려주셔서 참가신청했어요 ^^
@가문비 @하미미 또 만나요오! :)
목인 님 모시고 북토크 하실 곳은 수북강녕...?! ^^ 아니더라도 시골빵 한 덩어리를 뚝뚝 떼어 나눠 드실 곳으로도 좋고, 모임 중간에 내키는 대로 번개하실 곳으로도 좋아요 또 만나요오~~~
그 시골 빵 한 덩어리를 뚝뚝 떼어 나눠 먹고 싶은 곳은 어디일지 많이 가고 싶습니다. 수북강녕이란 뜻도 갑자기 궁금해집니다. 오늘은 여러분들의 안녕을 묻고 싶은 날입니다.
@J레터 '수북강녕'이라는 책방 이름은 '수복강녕(壽福康寧)'에서 따왔답니다 오래 살고 복을 누리며 건강하고 편안하다는 뜻인데요, '복' 자를 '북' 으로 바꿔 보았지요 수북한 북(book)과 함께 오래오래 안녕한 곳이 되길 바라면서요 작년 여름에는 <어린왕자> 탄생 80주년 기념으로 어린왕자만 그리시는 강석태 화가님과 그림+책 전시회도 열었답니다 (J레터님의 인생책을 엿보고 왔네요 ^^) 남반구의 오늘 날씨는 어떤지요? 블루마운틴을 올랐던 예전 기억이 떠오릅니다
@수북강녕 수북한 책과 함께 오래 오래 안녕한 곳이 되는 곳, 너무 멋진 이름이에요. 오래도록 사람들에게 쉼이 되고 기억되는 장소가 되길 바랍니다. 친절한 설명 고맙습니다. 제 인생 책을 엿보아 주시고 소식 전해주셔서 또한 고맙습니다. <어린왕자> 탄생 80주년이었군요. 얼마 전에 어린 왕자를 다시 읽었는데 읽을 때마다 새록새록 합니다. 강석태 화가님이 궁금해서 찾다가 국악 작업하시는 어떤 분이 수북강녕을 혼자만 알고 싶은 공간으로 소개하면서 그날의 전시도 살짝 올려주셔서 덕분에 잘 보았답니다. 혼자만 알고 싶은 그곳에 꼭 몰래 가고 싶어요.^^ 남반구는 이틀 내내 가을 장대비가 무섭게 내리쳐서 호수가 사라지는 마법을 부리고 있답니다. 마치 수묵화 같아요.
책이 왔어여요^^
@하미미 오~~ 제일 반가운 배송이죠 ㅎㅎ
한나는 듬직한 리더와 명랑한 꼬마가 한 몸에 다 들어 있는 여자였다. 한나를 보고 있으면 ‘즐거운 일을 하거나 일을 즐겁게 하거나 둘 중 하나를 제대로 하는 사람’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물론 둘 다 하고 있는 것일 수도.
나의 두려움을 여기 두고 간다 p.62, 하정 지음
노랑, 보라, 빨강, 주홍, 연두, 초록, 청록… 채도 높은 물감만 골라서 짜놓은 천연의 팔레트였다. 이곳의 자연물은 너무도 선명해서 형광빛이 돌 정도다. 첫날 마주한 뒷마당의 잔디를 보면서도 눈이 시렸다. 색은 빛의 일이니, 그렇다면 농사도 빛의 일이다.
나의 두려움을 여기 두고 간다 p.39, 하정 지음
회사일이 많아져서 차근하게 들어오지 못하는데, 책을 한 줄 한 줄 살펴보고 있습니다 ^^
작성
글타래
화제 모음
지정된 화제가 없습니다
[책나눔 이벤트] 지금 모집중!
[사인본 증정/라이브 채팅] 전건우 작가와 『어두운 물』을 함께 읽어요.[📕수북탐독] 2. 사라지는, 사라지지 않는⭐수림문학상 수상작 함께 읽어요[책증정]『빈틈없이 자연스럽게』 반비 막내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WritersGX] 1. 미셸 트랑블레처럼 일상 포착하기
💡독서모임에 관심있는 출판사들을 위한 안내
출판사 협업 문의 관련 안내
그믐 새내기를 위한 가이드
그믐에 처음 오셨나요?[그믐레터]로 그믐 소식 받으세요중간 참여할 수 있어요!
🎬 영화 보고 이야기해요.
[IMF외환위기 다시 보기1] 영화 <국가부도의 날>을 보고 자유롭게 이야기 나누어요.[인디온감] 독립영화 함께 감상하기 #1. 도시와 고독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괴물」, 함께 이야기 나눠요메가박스 왕가위 감독 기획전 기념... 왕가위 감독 수다
[여성]을 다양하게 말하기_역사, 소설, 사회학
[책증정] 페미니즘의 창시자, 프랑켄슈타인의 창조자 《메리와 메리》 함께 읽어요![책나눔] 여성살해, 그리고 남겨진 이들의 이야기 - 필리프 베송 <아빠가 엄마를 죽였어>[책증정]『빈틈없이 자연스럽게』 반비 막내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
이토록 다양한 모임들 by 모임지기 도리
🌿 안도현 시인의 <맨처음 식물공부> 읽고 함께 발견해요.문학편식쟁이의 수학공부! 50일 수학(상) 함께 풀어요.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괴물」, 함께 이야기 나눠요
뻔하지 않은 환경책 4권 추천!
[그믐북클럽Xsam]19. <아마존 분홍돌고래를 만나다> 읽고 답해요 [책증정] <해냈어요, 멸망> 그믐에서 만나는 가장 편안한 멸망 이야기[창원 안온] <숨은 시스템> 함께 읽기무룡,한여름의 책읽기ㅡ지구를 위한다는 착각
지금 가장 핫한 장르 소설!
[장르적 장르읽기] 2. <SF 보다 Vol.1 얼음> 장르적 시선으로 바라보기 [책증정] “천지신명은 여자의 말을 듣지 않지” 함께 읽어요!!목요 미스터리북클럽[박소해의 장르살롱] 16. 영원한 저녁의 서윤빈
"동물"을 읽습니다 🐋🐕🦍
[그믐북클럽Xsam]19. <아마존 분홍돌고래를 만나다> 읽고 답해요 [진공상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이들 모여주세요![성북구 한 책 플랜 비-문학] ③ 『동물권력』 함께 읽기 [그믐무비클럽] 4. 동물의 집은 어디인가 with 서울동물영화제[그믐북클럽] 4. <유인원과의 산책> 읽고 생각해요
책 읽고 완독파티까지! 올 여름은 이거다!
Beyond Beer Bookclub 🍻 <아쿠타가와 류노스케X다자이 오사무X청춘>
🧱🧱 혼자서 읽기 버거운 벽돌책 같이 격파해요! (ft. YG)
[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6. <화석 자본>[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5. <나쁜 교육>[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4. <감정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3. <앨버트 허시먼>
그림 그리는 돌고래🐬 님께 드리는 편지
(그림 그리는 돌고래님께) 질문에 질문으로 답해봅니다.편지가게 글월, 그림 그리는 돌고래 님에게자기를 용서하는 방법에 대하여 - 누구보다 나를 아끼고 사랑해 주세요.
🎁 여러분의 활발한 독서 생활을 응원하며 그믐이 선물을 드려요.
[인생책 5문 5답] , [싱글 챌린지] 완수자에게 선물을 드립니다
🎈서울국제도서전 기다리는 사람들 여기로 커몬!
[서울국제도서전] 함께 기대하며 나누는 설렘, 그리고 책으로 가득 채울 특별한 시간!
모집중
내 블로그
내 서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