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슨하지만 확실한 성장을 위해 01] 《 최재천의 공부 》 함께 읽기

D-29
5월 18일이었어요. 책을 구매한 날이요. 출간하자마자 신나게 사 놓고 12월이 되도록 시작하지 못한 책입니다. 최소한의 장치가 없으면 또 올해를 넘기고 말 것 같아 올해가 가기 전 꼭 시작하고 싶은 책입니다. "알아가려는 노력이 축적될수록 이해하고 사랑할 수밖에 없어요." 평생의 탐구자 최재천 교수님의 공부방법을 같이 읽고 이야기하실 분을 찾습니다. 함께 끝까지 배워요! *YES24 - 2022 올해의 책 선정*
저도 @TEARY 님처럼 장치를 하지 않으면 못읽을 것 같아서 신청했습니다. 열심히 그리고 잘 읽겠습니다 ~~
@엘리스 멋지십니다 :) 차근차근 잘 읽어보아요!
오늘부터 시작되는 <최재천의 공부> 책읽기 모임에 함께하신 모든 분들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29일 안에 다 읽을 수 있을까? 중도포기하면 어떡하지? 벌써 이런 고민을 하고 계시진 않죠?! 매일매일 들여다보며 함께 끝까지 잘 읽어낼 수 있도록 다독여보겠습니다 :) 읽으시다가 좋은 문장이나 자극을 주는 문장, 나누고 싶은 문장이 있다면 언제든지 나눠주세요! 그럼 모두 화이팅입니다!!
한해를 마무리하고 새해를 맞이하는 지금 읽기 딱 좋지 않을까하는 마음에 구입한 책인데, 마침 그믐 모임이 있어 신청했습니다. 아직 서문만 읽어본 상태입니다만, 기대대로 송구영신에 어울리는 내용일지 궁금하네요!
안녕하세요 ~ 유튜브에서 최재천 교수님 뵙고 호기심에 읽기 시작했는데 너무 재미있더라구요. 그런데 완독은 못하고 두번 다 2/3 지점까지 읽다가 흐지부지 되었어요. 이번에는 끝까지 읽고싶어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
저도 이 책을 산 지는 꽤 되었는데 아직 시작을 못했네요! 12월이 다 가기 전까지 열심히 읽어보겠습니다!
@hongsul 반갑습니다 홍설님! 서문을 넘어 차근차근 같이 읽어내보아요:)
@바이올렛북 오! 여기 선배님이 계시네요! 올해 안에 꼭 3/3 채우는 것에 함께해요:)
@jinaaa 저랑 동지시네요~!^_^ 한 챕터씩 잘 읽어내시길 응원해요:)
저는 지금 공부의 뿌리 챕터 끝부분에 와있습니다. 교육에 대해 이렇게 다정하지만 날선 시선이 왜 이렇게 반가운걸까요? 공부 전에 교육에 대한 사회적인 개념을 훑는 느낌이라 좋은 것 같습니다 :) 다들 어디쯤 읽고계시나요~~??
2부 공부의 시간까지 읽었습니다. "저는 진짜 행복한 사람이예요. 나머지 열세 시간도 제가 하고 싶은 일을 찾아서 하고 있잖아요." (p105) 너무 부럽습니다 ~~
진정한 인권 회복은 학생으로 사는 기간도 인간답게 살 수 있어야 비로소 실현됩니다. ​ 그 옛날 부모 세대가 받은 교육을 그대로 뒤집어씌우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이제 바꿉시다. 과감하게. 근본적으로 ​ 우리 아이들에게 어떤 밥상을 차려줄지 생각이 정리되길 기원합니다. 그 밥상이 행복한 밥상이면 좋겠습니다.
반갑습니다. 저도 진작에 사두고 못 읽고 있다가 39쪽까지 읽었어요. 친구가 그믐 소개해줘서 함께 읽게 되었네요. 같이 즐독해요!!!
이번 주에는 바쁘다는 핑계로 1부의 공부의 뿌리까지 겨우 읽었습니다. 학교 다닐때 교수님의 “환경과 인간” 수업을 들을 기회가 있었지만, 마지막까지 남는 40명에 속하진 못하고 도망가버린 60명 중 하나였는데.. 책을 읽다보니 새삼 그 시절이 기억나서 아쉬운 마음이 커지네요. 책을 읽다보면 여전히 부족한 것, 앞으로 바꿔나가야할 것, 심각한 문제가 쌓여가고 있는 것도 많지만 그래도 교수님이 세상을, 특히 우리 사회를 바라보는 시각이 부정적이지 않아서(오히려 따뜻해서) 참 좋은 것 같습니다.
읽으면 읽을수록 사회와 사람에 대한 따뜻한 시선을 배우게 되는 것 같아 교수님을 닮아가고 싶은 마음이 커지는 것 같습니다.
• 여러분은 어릴적 기억에 남는 선생님이 계시나요? 저도 일요일마다 최재천 교수님과 자연을 벗삼아 1-2시간 놀며 배우는 시간이 있었다면 지금은 또 다른 삶을 살고 있었을까요? 덕분에 이것저것 상상해보게 됩니다.
교수님의 에피소드는 참으로 이상적이지만 지친 친구들의 육아를 옆에서 목격하면 풀과 꽃을 헤집고 다니며 함께 놀아주지 못하고 그냥 앞에 유튜브를 틀어 놓는 선택을 이해하게 되더라고요. 일단은 자연에서 놀려면 아이들이 다칠 위험이 높아지니 어른들이 계속 근거리에서 주시하고 보호해야 될 테고 그러면 보호자들이 많이 피곤하겠죠. 유튜브야 보다가 갑자기 다치는 경우가 별로 없고 아이들이 같은 자세로 오래 있어 주니 한결 수월할 테고요. 저는 도시의 콘크리트 정글에서 살아서 기억할 만한 에피소드가 없지만 비단 어린 시절 뿐 아니라 지속적으로 자연과 함께 하는 삶 속에서 인간은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다는 생각 들어요.
그러게요. 저도 조카랑 잠깐 놀기만 하는 수준이지만 교수님처럼 산으로 들로 함께 다니는 것이 얼마나 에너지가 드는 일인지 상상도 안가네요! 제가 어린 시절에는 도시 속 콘크리트 정글이라도, 아파트 단지 안에서 방아깨비, 메뚜기 잡고 놀았던 기억이 있는데.. 요즘 어린이들은 어떻게 자연과 만나고 있는지 모르겠네요. 그 마저도 학원에 다니는 것인지.
@hongsul 바빴음에도 불구하고 읽어내셨다니! 멋지십니다 :)
@이안 저도 그믐을 알게되서 새로운 분들과 책을 읽게 됐네요! 설레고 좋습니다 ㅎ
작성
글타래
화제 모음
지정된 화제가 없습니다
[책 나눔] 지금 모집중!
[꿈꾸는 책들의 특급변소] 차무진 작가와 <어떤, 클래식>을 읽어 보아요. [책증정/굿즈] 소설 《화석을 사냥하는 여자들》을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책증정] SF가 상상하고 과학이 증명하다! 《시간의 물리학》 북클럽[웅진지식북클럽] 2. <사람을 안다는 것> 함께 읽어요
💡독서모임에 관심있는 출판사들을 위한 안내
출판사 협업 문의 관련 안내
그믐 새내기를 위한 가이드
그믐에 처음 오셨나요?[그믐레터]로 그믐 소식 받으세요중간 참여할 수 있어요!
🎬 우리가 사랑한 영화들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괴물」, 함께 이야기 나눠요메가박스 왕가위 감독 기획전 기념... 왕가위 감독 수다여러분의 인생영화는 무엇인가요?
드라마 vs 책
[직장인토크] 완생 향해 가는 직장인분들 우리 미생 얘기해요! | 우수참여자 미생 대본집🎈"사랑의 이해" / 책 vs 드라마 / 다 좋습니다, 함께 이야기 해요 ^^[책걸상 함께 읽기] 번외. <사랑의 이해>
이 계절 그리고 지난 계절에 주목할 만한 장편소설 with 6인의 평론가들
다음 세대에도 읽힐 작품을 찾는 [이 계절의 소설] 네 번째 계절 #1다음 세대에도 읽힐 작품을 찾는 [이 계절의 소설] 세 번째 계절 #1다음 세대에도 읽힐 작품을 찾는 [이 계절의 소설] 세 번째 계절 #2
🎨책과 함께 떠나는 미술관 여행
[책증정] 《저주받은 미술관》을 함께 읽으실 분들을 모집합니다🖤[웅진지식북클럽] 1. <나는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의 경비원입니다> 함께 읽어요[시흥시중앙도서관] 책과 함께 만나다 '정우철 도슨트의 미술극장' 독서모임
그믐이 사랑하는 작가, 정진영 (a.k.a 꿀돼지) 그의 작품 세계속으로~
[장맥주북클럽] 2. 『괴로운 밤, 우린 춤을 추네』 함께 읽어요[안나푸르나 × 책걸상 함께 읽기] #24. <정치인><한국 소설이 좋아서 2> 정진영 소설가와의 온라인 대화
이동진 평론가의 픽! 모아봤어요.
[책 증정] <자아폭발> 읽고 나누는 Beyond Bookclub 4기 [어크로스] 이동진 강력 추천! '교류'라는 키워드로 읽는 문화사[웅진지식북클럽] 1. <나는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의 경비원입니다> 함께 읽어요[그믐북클럽] 13. <흐르는 강물처럼> 읽고 사랑해요
🎵 음악이 함께 하는 시간
[꿈꾸는 책들의 특급변소] 차무진 작가와 <어떤, 클래식>을 읽어 보아요. <피아노 치는 할머니가 될래> 악기,음악과 함께 배워가는 삶 나눔 파리좌안의 피아노 공방 ㅡ사드 카하트(책 지은이)와 함께하는 피아노이야기
익명의 독서 중독자들은 실존한다!
읽은 책 함께 이야기 해봐요![그믐밤] 21. 29일간 우리가 읽은 것들, 읽을 것들 얘기해요. 익명의 독서 중독자들 1,2권 읽고 함께 공감 수다 떨어봐요!
4월 12일은 도서관의 날!
[온라인 번개] 2회 도서관의 날 기념 도서관 수다
👩‍🔬우리가 그냥 지나쳤던 여성 과학자 이야기
[책증정/굿즈] 소설 《화석을 사냥하는 여자들》을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그믐북클럽] 4. <유인원과의 산책> 읽고 생각해요
STARMAN의 반짝반짝 문장수집
예감은 틀리지 않는다 - 개정증보판원미동 사람들GO여행의 쓸모
모집중
내 블로그
내 서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