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믐밤] 6. 편지 읽고, 편지 쓰는 밤 @무슨서점

D-29
6회 그믐밤에서는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를 함께 읽으며 2023년의 나에게 편지를 써보겠습니다.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는 박연준 시인과 장석주 시인이 함께 쓴 산문집으로, 세상을 떠난 18명의 예술가들에게 보내는 편지가 들어있습니다. 같은 예술가에게 두 시인이 각자 편지를 썼어요. 두 사람의 애정 어린 편지를 읽다 보면, 편지를 받은 예술가들이 여전히 살아있는 사람이 아닐까 생각하게 됩니다. 우리도 누군가의 글에 의해 혹은 책에 의해 다시 태어나는 감각을 경험해 본 적이 있습니다. 그게 나 스스로의 글이 된다면 어떨까요? 여섯 번째 오프라인 그믐밤은 1월 20일(음력 그믐날) 금요일 19시 29분에 “무슨 서점“에서 열려요.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에서 각자 마음에 드는 부분을 낭독하고 나에게 편지를 쓰는 시간을 가져볼게요. 장강명 작가님은 이번에는 참석하지 않습니다. 사회자의 진행보다는 참여하신 모든 분이 함께 하는 그믐밤이 될 거예요. 그믐의 독서모임이 시작되면 모임 내에서 오프라인 그믐밤 신청 방법을 더 자세히 알려드릴게요.
*** 그믐밤이란? 그믐밤 간단 소개 블로그입니다. => https://www.gmeum.com/blog/40/364 매월 음력 29일 저녁 7시 29분에 전국의 동네 책방 한 곳에서 우리끼리 만나는 그믐의 오프라인 모임. 날짜는 정해져 있지만 장소는 미정. 함께 달빛을 비춰주실 동네 책방 지기님들은 contact@gmeum.com 으로 연락 주세요. 6회 그믐밤 행사에 참여하고 싶으신 독자분들은 아래 신청 방법을 보시고 신청 글을 적어주세요. 참가비는 없습니다.
화제로 지정된 대화
*** 작은 서점에 모여 책 이야기하는 6회 그믐밤, 간단 요약! *** - 무엇을? 1부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의 편지 중 마음에 드는 한 페이지 낭독하고 선택한 이유에 대해 간단히 이야기 2부 나에게 편지 쓰기 (다 쓰고 봉한 편지는 무슨서점에서 보관하고 있다가 ‘하지‘(6월21일)에 원하는 주소로 보내드려요.) - 언제? 1월 20일 (음력 그믐날) 금요일 저녁 7시 29분 / (1부: 45분, 2부: 44분) - 어디서? “무슨 서점” (서울 마포구 성미산로17길 105-4 2층 201호 / 오른쪽) https://naver.me/5NYWEroT - 참여 인원: 6명 - 참가 비용: 무료 - 신청 방법: 아래 설명을 참고해 주세요.
“무슨 서점“은 연남동 끝자락에 위치한 에세이 전문 동네 책방입니다. 끝남동의 매력을 듬뿍 품고 있답니다. 아기자기한 공간들, 개성있는 가게들이 곳곳에 숨어있는 골목들을 지나서 “무슨 서점“을 찾아가는 재미를 느껴보세요. “무슨 서점“에서 판매하는 문구류와 책방지기님의 픽이 들어간 비밀스런 작은 선물봉투도 현장에서 구입가능하십니다.
화제로 지정된 대화
* 6회 그믐밤 신청 방법 * ① ‘그믐밤 신청합니다‘라고 쓰고 참여 인원과 짧은 사유를 적어주세요. 예) 2명 그믐밤 신청합니다 / 2023년을 맞이하여 나에게 편지를 써보고 싶어요. ② 모임 지기 도우리가 글타래로 ‘확인했습니다’라고 댓글을 달면 확정입니다. 그리고 1월 20일 저녁 7시 29분까지 “무슨 서점“으로 오시면 됩니다. (노쇼는 피해주세요, 모두가 기다릴거예요.)
그믐밤 행사와 상관없이 이 온라인 모임에서는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를 읽고 이야기를 나눌게요.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 이 책을 읽지 못하셨어도 이 책에 등장한 예술가들에 대해 또 편지쓰기 그 자체에 관해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누구나 환영합니다. “무슨 서점“이 멀어서 못 오시거나 그날 다른 일정이 있으신 분들도 온라인 그믐밤 모임 참가는 가능하니 편하게 자신의 생각과 느낌을 나눠주세요.
2명 그믐밤 신청합니다^^ / 20대에 나에게 보내는 편지를 쓴 적이 있습니다. 시간이 많이 지난 지금 나에게 쓰는 편지가 어떤 내용일지 궁금합니다. 애정하는 무슨서점에서 열린다니 더 설레네요.
바이올렛북님, 안녕하세요! 신청 확인 되셨습니다. 나에게 쓰는 편지, 그믐밤과 함께 해 보아요 ^^
그금밤 신청합니다 살면서 흘린거는 없는지 또 뭘 지니고 가야하는지 반추하며 다짐하묘 편지하겠습니다.
환환님, 안녕하세요! 신청 확인 되셨습니다. 네, 그믐밤과 함께 편지 쓰는 밤, 함께 해요 ^^
2명 그믐밤 신청합니다 이번에는 파트너와 함께 참석해 보려 합니다 책 한 권에 수많은 예술가들이 담겨 있어 목차만 봐도 대단히 매력적인 책입니다 에릭 사티의 노래를 들으며 다자이 오사무를 읽고 장국영을 추억할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
수북강녕님, 안녕하세요! 신청 확인 되셨습니다. 에릭 사티, 다자이 오사무, 장국영, 와.. 그믐밤이 기대됩니다 ^^
안녕하세요! '무슨 서점'의 무슨 사장입니다. 벌써 다섯 분이나 신청을 해주셨네요! 고맙습니다. 서점이 협소해 많은 분들을 모시지 못하는 게 참 아쉽습니다. (신청해주신 분들께도 미리 양해 부탁드릴게요ㅠ) 적은 인원이 모이지만 더 밀도 있는 그믐밤이 될 수 있게 준비해 보겠습니다. 온라인 모임에서는 인원 제한 없이 책 같이 읽을 수 있으니, 함께 29일 동안 정다운 시간 보낼 수 있기를 바라봅니다!
1명 그믐밤 신청합니다 / 친구들에게 편지는 많이 써봤어도 제 자신에겐 편지를 써본 적이 없는 것 같아요. 낭독도 해본 적 없고요. 새로운 경험을 해볼 수 있는 좋은 기회라 신청합니다!
요니님, 안녕하세요! 신청 확인 되셨습니다. 그믐밤과 함께 소중한 자신에게 편지를 써 보는 추억을 가져보세요 ^^
헉! 모임 첫 날인데, 벌써 6분의 모집이 끝난건가요? 저는 얼마 전 무슨서점 근처 방문할 일이 있어 간 김에 무슨서점도 들러 직접 책을 구입할 수 있었습니다. 집에 와서 들쳐보니 책 모양이 재밌어요. 앞과 뒤가 없는 방식이에요. 한 쪽은 박연준 시인님이 다른 쪽은 장석주 시인님이 시작합니다. 아직 사기만 하고 하나도 못 읽었는데요, 차분히 읽어나갈게요.~
설레는 맘으로 ‘계속 태어나는 당신에게‘를 읽기 시작했습니다. 밑줄 그은 문장들을 공유해 봅니다. [에릭 사티] - 박연준, 11쪽 / 당신의 걸음걸이를 상상해 봅니다. 어디로 갈 건가요? 당신의 피로와 추위, 혼자된 영혼을 데리고. 당신은 꽁다리에 시를 묻히고 다니는 사람입니다. 사람들은 그런 사람을 칭송하거나 혐오하는데, 당신의 경우 후자일 때가 많았다고 알고 있습니다. 어떤 예술가에게 세상은 유독 혹독해지죠. - 장석주, 15쪽 / 내가 아닌 것은 내가 아닌 거고, 우리는 저마다 자기로 돌아가는 중입니다.
화제로 지정된 대화
2023년 1월 20일, "무슨 서점"의 그믐밤 모임은 신청자 마감이 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온라인 모임은, 인원수 제한없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니, 다양한 이야기 많이 나누어 주세요 ^^
"무슨 서점" 방문해본적 있는데, 골목 골목 다양하고 개성있는 가게들이 많아서 참 재미있었어요. 근처에 맛집도 여기저기 눈에 띄었는데.. 하나씩 벽돌깨기 해볼까 생각중입니다 ^^
두 번째 그믐밤 스테레오북스나 다섯 번째 그믐밤 수북강녕은 제가 처음 가 본 지역이었는데, 연남동은 종종 놀러가곤 해서 "무슨 서점" 은 저도 위치가 낯설지 않네요. 이번 그믐밤 오시는 분들은 살짝 미리 오셔서 동네 예쁜 카페도 들러보시고 하면 좋을 거 같아요. 참고로 서점이 2층이니까 1층만 보시면 조금 찾기 어려우실 수도 있어요. 근처 오셔서 눈길을 살짝 위로 올리시면 보일거에요.
이번 그믐밤 모집 인원은 8~10명 정도로 생각했는데요, 겨울이다 보니 다들 옷차림이 미쉐린 타이어와 비슷하셔서 (저도 12월 들어 국민교복 검정 롱패딩을 벗질 못하고 있어요ㅜ.ㅜ) 인원을 줄이더라도 오신 분들이 좀 편안하고 넉넉하게 앉으시는 게 낫겠다는 무슨사장님의 배려가 있으셨어요. 이렇게 적은 인원이 모이는 그믐밤은 또 처음인데요, 어떤 내밀한 이야기들이 오갈지 또 너무너무 궁금하네요.
작성
글타래
화제 모음
지정된 화제가 없습니다
[책나눔 이벤트] 지금 모집중!
[사인본 증정/라이브 채팅] 전건우 작가와 『어두운 물』을 함께 읽어요.[📕수북탐독] 2. 사라지는, 사라지지 않는⭐수림문학상 수상작 함께 읽어요[책증정]『빈틈없이 자연스럽게』 반비 막내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WritersGX] 1. 미셸 트랑블레처럼 일상 포착하기
💡독서모임에 관심있는 출판사들을 위한 안내
출판사 협업 문의 관련 안내
그믐 새내기를 위한 가이드
그믐에 처음 오셨나요?[그믐레터]로 그믐 소식 받으세요중간 참여할 수 있어요!
🎬 영화 보고 이야기해요.
[IMF외환위기 다시 보기1] 영화 <국가부도의 날>을 보고 자유롭게 이야기 나누어요.[인디온감] 독립영화 함께 감상하기 #1. 도시와 고독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괴물」, 함께 이야기 나눠요메가박스 왕가위 감독 기획전 기념... 왕가위 감독 수다
[여성]을 다양하게 말하기_역사, 소설, 사회학
[책증정] 페미니즘의 창시자, 프랑켄슈타인의 창조자 《메리와 메리》 함께 읽어요![책나눔] 여성살해, 그리고 남겨진 이들의 이야기 - 필리프 베송 <아빠가 엄마를 죽였어>[책증정]『빈틈없이 자연스럽게』 반비 막내 마케터와 함께 읽어요!
이토록 다양한 모임들 by 모임지기 도리
🌿 안도현 시인의 <맨처음 식물공부> 읽고 함께 발견해요.문학편식쟁이의 수학공부! 50일 수학(상) 함께 풀어요.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영화 「괴물」, 함께 이야기 나눠요
뻔하지 않은 환경책 4권 추천!
[그믐북클럽Xsam]19. <아마존 분홍돌고래를 만나다> 읽고 답해요 [책증정] <해냈어요, 멸망> 그믐에서 만나는 가장 편안한 멸망 이야기[창원 안온] <숨은 시스템> 함께 읽기무룡,한여름의 책읽기ㅡ지구를 위한다는 착각
지금 가장 핫한 장르 소설!
[장르적 장르읽기] 2. <SF 보다 Vol.1 얼음> 장르적 시선으로 바라보기 [책증정] “천지신명은 여자의 말을 듣지 않지” 함께 읽어요!!목요 미스터리북클럽[박소해의 장르살롱] 16. 영원한 저녁의 서윤빈
"동물"을 읽습니다 🐋🐕🦍
[그믐북클럽Xsam]19. <아마존 분홍돌고래를 만나다> 읽고 답해요 [진공상태] 반려동물과 함께하는 이들 모여주세요![성북구 한 책 플랜 비-문학] ③ 『동물권력』 함께 읽기 [그믐무비클럽] 4. 동물의 집은 어디인가 with 서울동물영화제[그믐북클럽] 4. <유인원과의 산책> 읽고 생각해요
책 읽고 완독파티까지! 올 여름은 이거다!
Beyond Beer Bookclub 🍻 <아쿠타가와 류노스케X다자이 오사무X청춘>
🧱🧱 혼자서 읽기 버거운 벽돌책 같이 격파해요! (ft. YG)
[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6. <화석 자본>[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5. <나쁜 교육>[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4. <감정은 어떻게 만들어지는가?>[책걸상 '벽돌 책' 함께 읽기] #03. <앨버트 허시먼>
그림 그리는 돌고래🐬 님께 드리는 편지
(그림 그리는 돌고래님께) 질문에 질문으로 답해봅니다.편지가게 글월, 그림 그리는 돌고래 님에게자기를 용서하는 방법에 대하여 - 누구보다 나를 아끼고 사랑해 주세요.
🎁 여러분의 활발한 독서 생활을 응원하며 그믐이 선물을 드려요.
[인생책 5문 5답] , [싱글 챌린지] 완수자에게 선물을 드립니다
🎈서울국제도서전 기다리는 사람들 여기로 커몬!
[서울국제도서전] 함께 기대하며 나누는 설렘, 그리고 책으로 가득 채울 특별한 시간!
모집중
내 블로그
내 서재